농협 김포시지부, 아프리카돼지열병 대비 집중소독

김우성 기자

입력 2019-09-22 16:40:00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f2.jpg
농협 김포시지부와 김포축산농협 방제차량이 김포지역 돼지농가를 돌며 소독을 하고 있다. /농협 김포시지부 제공

농협 김포시지부는 20일 김포축산농협과 함께 아프리카 돼지열병에 대비해 축사 집중소독 활동을 했다.

생석회 공급량을 다른 지역보다 늘려 축사 및 시설 주변에 배포 중인 김포시지부는 이날 방제차량 3대를 투입해 김포시 관내 중점관리지역을 철저하게 소독했다.

김재민 김포시지부장은 "아프리카 돼지열병 확산이 우려되는 상황임을 심각하게 인식하고, 민간 방역기관으로 계속해서 방역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겠다"고 말했다.

김포/김우성기자 wskim@kyeongin.com

김우성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