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서 또 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 신고

이종태 기자

입력 2019-09-23 20:33:13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파주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 신고가 추가로 접수됐다.

방역당국은 23일 오후 파주의 한 양돈농장에서 신고된 돼지열병 의심신고와 관련해, 시료를 채취해 정밀 검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파주에서는 지난 17일 돼지열병이 확진됐고, 20일 2건의 의심 신고가 접수됐다. 다행히 2건의 의심 신고는 모두 음성이라는 결과가 나왔다.

한편, 이날 김포시 통진입의 양돈농가에서 돼지열병 확진 판정이 나오는 등 지금까지 파주, 연천, 김포 등 경기 북부 지역을 중심으로 확진 사례가 나타났다.

파주/이종태기자 dolsaem@kyeongin.com

이종태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