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재, 7년만에 올림픽 역도 銀

김종찬 기자

발행일 2019-10-10 제18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2년 런던올림픽 역도 남자 94㎏급 은메달이 7년 만에 '진짜 주인' 김민재(은퇴)의 손에 들어왔다.

김민재는 9일 서울시 송파구 올림픽역도경기장에서 열린 제100회 전국체전 역도 남자 경기 중 휴식 시간에 '올림픽 은메달'을 받았다.

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2020년 도쿄올림픽 기간 혹은 올해 9월에 태국 파타야에서 열릴 세계역도선수권대회 기간에 메달 수여식을 열 계획도 잡았으나, 김민재가 한국에서 메달을 받길 원했다.

/김종찬기자 chani@kyeongin.com

김종찬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