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준모 도의원, 경기도 사회적경제 정책 '효과 부족' 지적

'활성화 방안' 연구용역 보고회

김성주 기자

발행일 2019-10-10 제3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경기도가 추진하는 사회적 경제 활성화 정책이 각각 유기적 연관성이 부족하거나 중복되는 경우가 많아 정책 시행의 효과가 나타나지 않는다는 지적이 경기도의회에서 나왔다.

도의회 성준모(민·안산5) 의원은 지난 8일 '경기도 기업의 사회적 책임 및 사회적 경제 활성화 방안 연구' 정책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열고 이같이 지적, 조례와 정책을 정비하겠다고 밝혔다.

연구용역은 기존 조례와 정책 현황, 이행 실태를 분석하고 정책 간 유기적·체계적 연계 방안을 마련하는 데 초점을 뒀다.

그 결과 도는 기업과 사회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과 사회적 경제를 지원하고 촉진하는 관련 조례와 정책을 다수 시행하고 있으나 실효성을 얻기 위해서는 정책 일부를 정비해야 한다는 지적이 잇따랐다.

이에 대해 성 의원은 "조례와 정책은 서로 유기적으로 연계돼야 목적한 효과를 거둘 수 있다"며 "연구를 통해 제시된 방향에 맞춰 조례와 정책을 정비하겠다"고 말했다.

/김성주기자 ksj@kyeongin.com

김성주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