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구단 미나 "하루 탄산수 2병으로 극한 다이어트, 41.7kg까지"

손원태 기자

입력 2019-10-10 15:16:14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미나.jpg
구구단 미나 /KBS 2TV '해피투게더 시즌4' 제공
 

걸그룹 구구단 미나가 극한의 다이어트를 토로했다. 

 

10일 방송되는 KBS 2TV 예능 '해피투게더 시즌4'에는 배우 정동환과 남경읍, 배해선, 미나, 피오가 게스트로 출연한다. 

 

이날 미나는 극한의 다이어트를 한 경험이 있다며, "서바이벌 오디션 '프로듀스 101'을 할 때 제 모습을 방송으로 보고 충격 받았다"고 해 눈길을 끈다. 

 

그는 "민소매를 입고 에이핑크의 '몰라요' 무대를 하는 제 모습이 많이 통통하더라"면서 "그 이후로 민소매를 못 입을 정도로 충격이었다. 모든 음식을 끊고 하루 탄산수 2병으로 버티며 다이어트를 했다. 가장 많이 감량했을 때 몸무게 41.7kg이다"라고 해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외에도 미나는 상큼함의 대명사답게 윙크 교실부터 전교 1등 비법 등 다양한 이야기를 꺼내 놓는다.

 

한편 미나의 극한 다이어트 이야기는 이날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손원태기자 wt2564@kyeongin.com


손원태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