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행복주택, 오늘부터 3분기 청약, 동탄2등 10곳 4897가구… 21일까지

황준성 기자

발행일 2019-10-11 제10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11일부터 3분기 행복주택의 청약을 시작한다.

이번 청약 물량은 화성 동탄2, 양주 덕정2지구 등 수도권 6곳(4천443가구)과 보령 웅천 등 지방 4곳(454가구) 등 총 10곳, 4천897가구다.

행복주택은 청년·신혼부부 등의 주거비 부담 완화를 위해 주변 시세의 60∼80% 수준에서 공급하는 공공임대주택이다.

입주자 특성에 맞는 다양한 주민공동시설이 구비돼 있고 입주자 유형에 따라 6년에서 최대 20년까지 안정적으로 거주할 수 있다.

특히 화성동탄2지구 A4-1블록의 행복주택은 장기공공임대주택 100만가구 기념단지로 주변 경관을 고려한 입체적 설계와 복층형 구조 등 다양한 특화설계가 적용됐다.

또 주거기반이 취약한 국가·지방 산업단지 인근에 공급되는 산업단지형 행복주택의 경우 무주택 가구의 구성원인 산단 근로자라면 연령과 무관하게 신청할 수 있다.

신청은 오는 21일까지 LH 청약센터 홈페이지(https://apply.lh.or.kr)나 청약센터 모바일앱, 현장 접수 등의 방법으로 하면 된다.

/황준성기자 yayajoon@kyeongin.com

황준성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