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국가브랜드 가치 9위로 상승… 미국·중국·독일·일본 순

양형종 기자

입력 2019-10-13 16:10:43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중국의 국가브랜드 가치가 40% 급등했다고 영국 컨설팅업체 브랜드파이낸스가 최근 발표한 국가브랜드 2019 보고서에서 평가했다.

중국의 국가브랜드 가치는 19조5천억달러(약 2경3천조원)로 미국에 이은 2위다. 미국과의 격차는 지난해 12조달러에서 올해는 8조달러로 줄었다. 미국의 브랜드 가치는 7% 증가하는 데 그쳤다.

중국의 브랜드 가치 상승은 화웨이, 알리바바, 중국공상은행(ICBC) 같은 브랜드의 성장에 힘입었다고 보고서는 평가했다.

한국은 2조1천억달러로 브랜드 가치가 전년보다 7% 증가해 9위로 한 단계 상승했다.

일본은 영국(5위)과 자리를 맞바꿔 4위로 올랐고, 인도는 브랜드 가치가 19% 늘어나 2계단 점프한 7위다.

독일(3위)과 프랑스(6위)는 제자리를 지켰으며, 캐나다(8위)와 이탈리아(10위)는 각각 1계단과 2계단 하락했다.

/양형종기자 yanghj@kyeongin.com

양형종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