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아이폰11 PRO·MAX·애플워치5 국내 출시일 확정"… 가격은?

양형종 기자

입력 2019-10-15 18:26:47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애플코리아는 이달 25일 아이폰11 시리즈, 애플워치5를 국내 출시한다고 15일 밝혔다.

아이폰11 프로(PRO)와 프로 맥스(PRO MAX)는 후면 카메라에 초광각 렌즈가 추가돼 애플 제품으로는 처음으로 3개(초광각·광각·망원)의 렌즈를 탑재했다.

신형 아이폰에는 모두 애플의 최신 AP(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인 A13 바이오닉 칩이 탑재됐다. 5G를 지원하지 않는 LTE 모델이다.

국내 가격은 아이폰11이 99만원부터, 아이폰11 프로는 139만원부터, 아이폰11 프로 맥스는 155만원부터 시작한다.

아이폰11은 전작(아이폰XR)과 출고가가 같고, 아이폰11 프로·아이폰 11 프로 맥스는 아이폰XS(137만원부터), 아이폰XS 맥스(150만원부터)보다 최소 출고가가 다소 올랐다.

애플워치5는 전작인 애플워치4와 전체적인 디자인, 크기, 주요 기능이 동일하다. 항상 시간을 보여주는 상시 표시형 디스플레이로 바뀐 점이 특징이다.

국내 판매 가격은 GPS 모델이 53만9천원부터, 셀룰러 모델이 65만9천원부터다.

/양형종기자 yanghj@kyeongin.com

양형종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