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소라 "루브르박물관 전시 목걸이 협찬받아, 50억 상당"

손원태 기자

입력 2019-10-19 13:19:12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이소라.jpg
이소라 /MBC TV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라디오스타' 모델 이소라가 50억원 상당의 목걸이 협찬을 이야기했다. 

 

지난 16일 방송된 MBC TV 예능 '라디오스타'에는 이소라, 플라이 투 더 스카이, 대도서관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이소라는 '프로젝트 런웨이' 촬영 에피소드 관련, "프로젝트 런웨이 출연 당시 받고 싶은 협찬은 다 받았다"면서 "그때 '구찌 사장보다 내가 낫다'는 이야기도 들었다. 옷장이 구찌 매장이었다"고 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루브르 박물관에 전시됐던 50억원짜리 명품 목걸이도 협찬 받았다"면서 "경호원 5명이 내게 붙더라. 떨어질까봐 걱정이 됐다"고 해 놀라움을 안겼다. 

 

/손원태기자 wt2564@kyeongin.com


손원태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