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고시' 신입사원 공채 시험 직무적성검사(GSAT) 일괄 실시

양형종 기자

입력 2019-10-20 13:55:12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54.jpg
삼성직무적성검사를 치른 취업준비생들이 20일 오전 서울 강남구 단대부고 고사장에서 나오고 있다. /연합뉴스

삼성그룹의 올해 상반기 대졸 신입사원 공개 채용을 위한 직무적성검사(GSAT)가 20일 실시됐다.

서울, 부산, 대구, 광주, 대전 등 전국 5개 도시와 미국 뉴욕, 로스엔젤레스에서 일괄적으로 치러졌다.

GSAT는 취업 준비생들 사이에서는 '삼성고시'라고도 불리는 시험이다.

시험과목은 언어논리, 수리논리, 추리, 시각적 사고 4과목으로 115분간 총 110문항이 출제됐다. 
모든 문항은 객관식이며 틀린 문제는 감점 처리된다.

삼성은 GSAT 합격자를 대상으로 11월 임원면접, 직무역량면접, 창의성면접을 진행하고, 이후 건강검진을 거쳐 최종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양형종기자 yanghj@kyeongin.com

양형종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