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 서희청소년문화센터, 이천시 자원봉사우수프로그램 '환경을 생각하는 착한 이야기' 환경 캠페인 진행

서인범 기자

입력 2019-10-21 14:37:50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102101001430600068851.jpg
이천 청소년 문화 센터가 환경캠페인을 벌이고 있다. /이천시 제공

이천시청소년육성재단 서희청소년문화센터는 지난달부터 이천시 자원봉사 우수 프로그램 공모사업 청소년 생명사랑 부분 이천지역 환경을 위한 업 사이클링 캠페인 활동을 위한 '환경을 생각하는 착한 이야기' 프로그램에 선정돼 관내 청소년 대상으로 운영했다.

이번에 운영된 프로그램은 환경오염과 재활용에 대한 청소년의 환경 의식 변화를 확대하기 위한 '환경을 생각하는 착한 이야기'를 주제로 양말목이라는 산업 폐기물과 생활에서 나오는 재활용 캔을 이용해 인테리어에 활용되는 생활 소품을 만들어 봄으로써, 업사이클링(Upcycling)을 직접 체험해 보고 행복한 기부를 진행해 볼 수 있는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또 지난 19일에는 에코백 꾸미기, 양말목 바구니 만들기, 재활용 캔화분 만들기 등 재능기부 부스 운영을 통해 쓰레기를 원료의 형태로 되돌리는 공정없이, 필요없는 재료나 물건을 더 가치있게 '새로운 것'으로 만들 수 있는 '환경 캠페인'을 진행함으로써 자원순환의 새로운 가치를 인식할 수 있었다.

서희청소년문화센터는 "이번 공모지원 사업을 통해 이천시 다양한 자원봉사활동의 활성화를 통해 지역자원봉사의 활성화를 기대한다고 말했으며 지역과 함께 동반성장하는 청소년 기관으로 성장하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고 말했다.

이천/서인범기자 sib@kyeongin.com

서인범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