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전기차 더 뉴 EQC 국내 출시… 가격 1억500만원

양형종 기자

입력 2019-10-21 15:50:33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343242.jpg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제공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22일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EQC를 국내 공식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더 뉴 EQC는 국내에선 올해 3월 서울 모터쇼에서 소개된 바 있다.

벤츠 코리아는 더 뉴 EQC가 메르세데스-벤츠의 전기차 관련 브랜드인 EQ에서 나온 첫 순수 전기차라고 소개했다.

더 뉴 EQC에는 다임러의 자회사인 도이치 어큐모티브에서 생산한 80 kWh 리튬 이온 배터리가 탑재됐으며, 한 번 충전시 주행거리는 309km다. 급속 충전 시에는 약 40분 이내에 80% 충전이 되고 완속 충전도 가능하다.

더 뉴 EQC는 최고 출력 408마력, 최대 토크 78.0 kg.m 성능을 내며 제로백(정지상태에서 시속 100km에 이르는 시간)은 5.1초다.

4단계 에너지 회생 모드가 가능하며, 주행모드도 4가지 지원된다. 가격은 EQC 400 4MATIC가 1억500만원(부가세 포함)이다.

벤츠 코리아는 대부분 전기차 공용 충전소에서 카드 한 장으로 충전과 결제가 가능한 '메르세데스 미 차지 멤버십 카드'를 도입한다고 말했다.

올해 말까지 구매하면 홈 충전기 무료 설치나 공용 충전소 1년 무제한 무료 충전 선불카드 혜택이 있다.

/양형종기자 yanghj@kyeongin.com

양형종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