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연재 리프 챌린지컵' 오늘 개막… 7개국 체조꿈나무 등 1천여명 참여

김명호 기자

발행일 2019-10-30 제3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체조요정 손연재 선수가 주최하는 리듬체조 꿈나무 육성 프로그램인 '2019 손연재 리프(Leap) 챌린지 컵' 대회가 인천에서 개최된다.

인천시는 29일 손연재 리프스튜디오와 '2019 손연재 리프 챌린지컵' 대회 인천 개최와 관련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손연재 리프스튜디오가 주최하고, 인천시가 후원하는 이번 대회는 30일부터 11월 1일까지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열린다.

전 국가대표 리듬체조 선수 손연재는 리듬체조로 받은 사랑을 사회에 환원하겠다는 의지를 담아 유망주 후배들을 위한 무대인 이 대회를 2년째 개최하고 있다.

올해 대회에는 한국, 중국, 일본, 카자흐스탄, 홍콩,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등 7개국 만 5∼15세 선수와 대회 관계자 등 1천여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손연재 선수의 갈라쇼도 계획돼 있다.

이날 협약식을 위해 인천시를 찾은 손연재 선수는 "리듬체조 저변확대를 위해 2년째 이 대회를 개최하고 있다"며 "앞으로 대회를 더 확대해 한국의 체조 꿈나무 육성에 보탬이 되고자 한다"고 말했다.

/김명호기자 boq79@kyeongin.com

김명호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