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생충' 봉준호, 할리우드 필름어워드 '필름메이커상' 수상

유송희 기자

입력 2019-11-04 20:38:55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110401000243600010551.jpg
봉준호가 미국 캘리포니아 베벌리 힐튼 호텔에서 열린 제23회 할리우드 필름 어워드에서 '기생충'으로 필름메이커상을 수상하고 있다. /AP=연합뉴스

'기생충'의 봉준호 감독이 할리우드 필름 어워드에서 필름메이커 상을 수상했다.

4일 외신 등에 따르면 봉 감독은 지난 3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베벌리 힐튼 호텔에서 개최된 제23회 할리우드 필름 어워드에서 필름메이커 상을 받았다.

이날 시상식에는 '기생충'에 출연한 배우 박소담도 참석해 봉 감독과 함께 레드카펫을 밟기도 했다.

지난 1997년 시작된 미국의 영화상인 할리우드 필름 어워드는 영화적으로 뛰어난 성취를 보여준 작품을 선정하는 시상식으로, 매년 1월 1일부터 12월 31일까지 그 해 개봉되는 영화를 대상으로 수상작을 뽑는다.

봉 감독이 상을 받고 '기생충'이 미국 내에서 흥행하면서 아카데미(오스카)상 수상에 대한 기대도 높아지고 있다.

한편 '기생충'은 지난 1일(현지시간) 기준으로 누적 박스오피스 매출 565만9천526 달러(한화 66억466만원)를 넘어서며 봉 감독 전작 '설국열차'의 누적 박스오피스 매출 456만3천650달러(한화 53억2천349만원)를 돌파했다.

/유송희기자 ysh@kyeongin.com

유송희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