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인천본부 '주+도(주거복지+도시재생) 협치포럼' 첫걸음

목동훈 기자

발행일 2019-11-07 제13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IMG_5500_편집22
6일 LH 인천지역본부에서 'LH '주+도' 협치포럼' 첫 회의가 열렸다. /LH 인천지역본부 제공

파주등 담당구역 지자체와 출범
43명 구성 분기별 정기회의 개최

'LH '주+도' 협치포럼'이 6일 출범했다.

LH 인천지역본부는 이날 회의실에서 'LH '주(주거복지)+도(도시재생)' 협치포럼' 출범 행사 및 첫 회의를 개최했다.

LH '주+도' 협치포럼에는 인천시, 경기도 파주시·고양시·김포시·부천시·광명시·시흥시 등 LH 인천지역본부 담당 구역 지자체가 참여한다. 학계, NGO, 기업 관계자 등 전문가도 함께 한다.

이 포럼은 총 43명으로 구성됐으며, 서종국 인천대 교수와 장종우 LH 인천지역본부장이 공동위원장을 맡는다.

LH '주+도' 협치포럼은 분기별로 정기 회의를 열되, 현안이 있으면 수시로 회의를 개최한다. 주거복지와 도시재생 사업 방향에 대해 논의하고, 모범 사례를 공유하게 된다.

장종우 공동위원장은 "도시재생과 주거복지는 더 이상 일방향적이거나 단편적인 사업이 아니다"며 "지자체, 전문가, 주민 등 다양한 주체들이 함께 계획을 수립하고 실천하는 협력적 거버넌스를 구축하고자 포럼을 만들었다"고 했다.

첫 회의에서는 최은영 한국도시연구소장이 '주거복지의 현황과 과제'를 주제로 강연했다. 이어 LH 인천지역본부(주도형 도시재생 추진계획)와 인천시(스마트시티 챌린지 사업)의 사례 발표와 토론이 이어졌다.

/목동훈기자 mok@kyeongin.com

목동훈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