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이어 KT도 아이폰 전용 단말보험 '아이폰케어' 출시

연합뉴스

입력 2019-11-08 09:57:16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KT는 아이폰 전용 단말 보험 '아이폰케어' 3종을 8일 출시했다.

SK텔레콤이 애플과 제휴해 단독 보험상품을 내놓은 데 이어 KT도 독자 보험 프로그램을 내놓은 것이다.

KT 아이폰케어는 보상한도에 따라 월 6천500원, 8천500원, 1만2천원 제품으로 나뉜다. 자기부담금은 부분수리 시 4만원, 리퍼 시 12만원 등으로 기존 단말보험보다 낮아졌다. 보상한도 내에서는 횟수 제한 없이 파손 보상을 받을 수 있고 분실, 도난 시에는 리퍼 단말이 아닌 동급의 새 단말이 지급된다.

기존에는 25개월 차부터 '배터리 교체'를 받을 수 있었지만 13개월부터 이용할 수 있게 됐다. KT는 제조사에서 2년간 제공하는 보증기간을 자체적으로 1년 연장해 3년간 보증한다.

아이폰케어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KT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