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창정 다섯째 득남, "대한민국 보탬이 되도록 잘 키울 것" 미소

손원태 기자

입력 2019-11-09 15:59:13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0004117799_003_20191109154656287.jpg
임창정 다섯째 득남 /임창정 인스타그램
 

가수 겸 배우 임창정이 다섯째 아들까지 순산하며, 다둥이 아빠가 됐다.

 

임창정은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들스타그램. 오형제. 순산"이라는 글로 다섯째 득남 소식을 전했다.

 

임창정은 "말만 못하지 다 커서 나왔네. 4.1kg 건강하게 순산했다"면서 "나 빼고 농구팀 만들 수 있다! 대한민국에 보탬이 되는 사람으로 잘 키우겠습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임창정이 다섯째 아들의 발과 기뻐하는 자신의 모습이 담겨있다.

 

방송인 이상민은 임창정의 득남 소식에 "축하해"라며 댓글을 달았고, 허각 또한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라며 함께 축하해줬다.

 

한편 임창정은 지난 2017년 18세 연하의 일반인과 결혼했다. 그해 넷째 아들을 낳았으며, 지난 7월에는 다섯째 임신 소식도 전했다. 

 

/손원태기자 wt2564@kyeongin.com


손원태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