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헤라디야~ 놀아보세' 부평서 풍물한마당

16일 아트센터서 정기연주회 '쾌지나 칭칭나네'

김영준 기자

발행일 2019-11-13 제14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부평구립풍물단_사진555555
부평구립풍물단. /부평구문화재단 제공

인천 부평구립풍물단의 제4회 정기연주회 '쾌지나 칭칭나네'가 오는 16일 오후 5시 부평아트센터 해누리극장에서 펼쳐진다.

'에헤라디야', '헐씨구 놀아보세' 등 매년 구수한 제목으로 풍물한마당을 선보였던 부평구립풍물단은 네 번째 정기연주회인 '쾌지나 칭칭나네'에서도 온 가족이 흥겨운 장단에 함께 즐길 수 있는 신명 나는 무대를 꾸밀 예정이다.

'쾌지나 칭칭나네'는 모듬북과 사물놀이의 콜라보 공연인 천지진동으로 첫째 마당을 시작한다.

이어서 설장고 합주인 삼도설장고, 꽹과리를 들고 춤을 추는 진쇠춤과 부평구립풍물단 예술감독이자 '상공운'인 김복만의 상쇠놀이가 펼쳐진다.

상공운은 경기농악에서 농악대를 총지휘하는 꽹과리의 제1주자인 상쇠(上釗)를 가리킨다. 이어 여러 가지 놀이와 장단을 선보이는 흥겨운 웃다리농악으로 대미를 장식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사물놀이팀 청악이 무대에 오르며, 경기소리와 남도소리 등 흥겹고 다양한 무대가 마련된다.

2007년 창단한 부평구립풍물단은 풍물도시 부평의 대표 풍물단체로서, 부평구의 문화사절단으로 활동해왔다.

제19회 전국농악명인경연대회 일반부 단체 대상, 제3회 계양산 전국 국악 경연대회 풍물부문 우수상, 제17회 전국웃다리농악 경연대회 일반부 금상 등 전국대회에서 10회 이상의 수상 경력을 자랑한다.

부평구립풍물단의 '쾌지나 칭칭나네'는 전석 무료로 진행되며 공연시작 1시간 전부터 현장에서 입장권을 배부한다. 공연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부평구문화재단 홈페이지(www.bpcf.or.kr)를 참조하면 된다. 문의 : (032)500-2000

/김영준기자 kyj@kyeongin.com

김영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