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오현 SM그룹 회장, 명예 30사단장 취임 1주년 기념행사

박상일 기자

발행일 2019-11-13 제20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우오현 30사단

"기업과 군이 다양한 교류 협력을 펼쳐 안보와 경제가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도록 힘쓰겠습니다."

고양시에 소재한 육군 제30기계화보병사단(이하 30사단)의 명예 사단장을 맡은 우오현 SM그룹 회장이 12일 명예사단장 취임 1주년을 맞아 장병들에게 지속적인 후원과 협력을 약속했다.

우 회장은 이날 오전 30사단에서 진행된 명예 사단장 취임 1주년 및 국기 게양식 행사에서 열병식을 마친 후 기념사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우 회장은 지난해 11월 명예 사단장으로 취임한 후 사단 장병의 복지향상을 위해 지속적인 후원을 해왔다. 후원금은 사단 예하 우수부대 및 장병들에 대한 사기진작과 격려활동, 인성함양을 위한 교육활동 등에 쓰였다.

한편 우 회장은 미군 및 군장병 후원에 앞장서고 있는 민간외교단체 (사)한미동맹친선협회의 고문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SM그룹도 지난 2002년부터 국가유공자와 유가족의 노후주택 개·보수 지원 등에 나서고 있다.

/박상일기자 metro@kyeongin.com

박상일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