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김용명, 데뷔16년 만 전성기…어르신들의 '방탄용명단' 된 사연

이상은 기자

입력 2019-11-14 01:23:28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111401000970000045911.jpg
김용명 /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라디오스타' 개그맨 김용명이 어르신들의 '방탄용명단'이 된 일화를 공개했다.

13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장성규, 솔비, 던, 김용명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김용명은 최근 '6시 내 고향'에서 '청년회장'으로 활약하며 데뷔 16년만에 전성기를 맞았다.

어르신들의 방탄소년단(BTS)로 통한다고 해서 'BTY'로 소개하기도 했다.

그는 어르신의 마음을 녹이는 노하우로 "첫 번째는 큰 리액션, 두 번째는 나이 얘기는 금물이다. 정말 싫어하신다"고 설명했다.

김용명은 또 "경운기 성대모사를 하면 굉장히 좋아하신다"며 즉석에서 독특한 경운기 성대모사를 선보여 좌중을 폭소케 했다. 

/이상은기자 lse@kyeongin.com


이상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