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내년도 예산(안) 1조5천662억 편성해 시의회 제출

이석철·최규원 기자

입력 2019-11-20 13:18:12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안양시가 2020년도 본예산(안)으로 1조5천662억원을 편성해 시의회에 최근 제출했다.

제출된 예산은 올해 본예산 1조4천507억원 대비 8% 증가한 금액이다.

일반회계는 1조1천857억원이며 세입 재원별로는 지방세 4천2억원, 세외수입 481억원 등 자체수입 4천483억원과 국·도비 보조금 등 의존재원이 6천422억원, 특별회계는 3천805억원이다.

내년도 예산안은 ▲시민이 주인인 안양 ▲청년이 찾아오는 경제도시 안양 ▲삶이 편해지는 스마트도시 안양 ▲시민 모두가 건강하고 삶이 풍요로운 행복도시 안양 ▲안전하고 교통이 편리한 안양 등 시민행복에 중점을 두고 편성했다.

분야별 주요 사항으로는 시민참여위원회 운영 1억원, 카카오톡 채널 등 소셜미디어 운영 4억원, 안양청년축제 지원 8천만원 등을 편성, 시민이 주인인 안양을 만들어간다는 계획이다.

청년이 찾아오는 도시, 모두 함께 잘사는 경제도시 안양 조성을 위해 석수 청년스마트타운 조성 17억원,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 14억원, 일자리센터 운영 15억원, 신중년 친화적 공공일자리 9억원, 베이비부머 지원센터 운영 2억원을 편성했다. 또 만앙·동안구의 균형 발전 및 스마트 도시 조성을 위해 도시기반시설 IoT(사물인터넷) 데이터 통합 플랫폼 구축 6억원, 드론 산불감시 및 진화시스템 구축 4억4천만원, 안양역 일원 주차장 및 공원조성 100억원, 안양8동 명학마을 44억원, 박달1동 정원마을 33억원, 석수2동 도지재생 뉴딜사업 41억원을 투입한다.

이 외에도 장애인 체육센터 및 복합문화원 건립 70억원, 안양형 예술교육인 1인 1악기 프로그램·다목적체육관 건립·중고등학교 신입생 체육복 지원 등 총 211억원의 교육경비를 편성했다.

한편, 시가 이날 상정한 내년도 예산안은 12월 20일 시의회 예산안심사를 통해 확정될 예정이다. 

안양/이석철·최규원기자 mirzstar@kyeongin.com

이석철·최규원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