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아파트서 불, 지적장애 20대 여성 1명 사망

손원태 기자

입력 2019-11-22 08:12:16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인천 서구의 한 아파트에서 불이 나 지적장애를 앓던 20대 여성이 숨지고 주민 60여명이 대피했다.

22일 인천소방본부에 따르면 전날 오후 7시 50분께 인천시 서구 15층짜리 아파트 5층에서 불이 나 24분 만에 진화됐다.

이 불로 집 화장실에 있던 A(22·여)씨가 숨지고 아파트 주민 61명이 긴급히 대피했다.

행인으로부터 "아파트 5층에서 불꽃과 연기가 나고 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오후 8시 14분께 불을 모두 껐다.

숨진 A씨는 지적장애를 앓고 있었으며 당시 집에 혼자 있었던 것으로 조사됐다.

소방당국은 5층 집 안 거실에 있던 온풍기에서 처음 불이 난 것으로 추정하고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손원태기자 wt2564@kyeongin.com

손원태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