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토트넘 '10월의 선수' 선정… 2개월 연속 수상

양형종 기자

입력 2019-11-23 08:42:24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4244.jpg
'토트넘 10월의 선수' 손흥민 /토트넘 페이스북 캡처

토트넘 홋스퍼는 23일(이하 한국시간)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10월의 선수'로 손흥민이 뽑혔다고 발표했다.

손흥민은 10월에 열린 5경기에 출전해 3골을 몰아치면서 '10월의 선수' 투표에서 91.15%의 지지를 얻어 해리 케인(5.63%·5경기 4골)과 에릭 라멜라(3.22%·4경기 1골 2도움)를 따돌렸다.

지난 9월에도 5경기 동안 2골 3도움을 기록하면서 '9월의 선수'로 뽑혔던 손흥민은 2개월 연속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손흥민은 10월 2일 바이에른 뮌헨(독일)과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B조 2차전에서 1골을 넣은 데 이어 10월 23일에는 츠르베나 즈베즈다(세르비아)와 3차전에서 2골을 터트렸다.

한편 손흥민은 23일 오후 9시 30분 영국 런던스타디움에서 진행되는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와의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3라운드 원정 경기 출격을 앞두고 있다.

이 경기는 새로 부임한 주제 무리뉴 감독의 EPL 복귀전으로, 영국 현지 언론들은 손흥민의 선발 출전을 전망하고 있다.

/양형종기자 yanghj@kyeongin.com

양형종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