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버스 승강장 온열의자 확대 설치… 총 133개소 운영

김대현 기자

입력 2019-11-25 13:52:10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112501001658300079691.jpg
안산시가 유동인구가 많고 교통약자가 밀집한 지역을 중심으로 버스 승강장 온열의자를 확대 설치하기로 했다. /안산시 제공

안산시가 유동인구가 많고 교통약자가 밀집된 지역을 중심으로 버스 승강장 온열의자를 확대 설치한다.

안산시는 지난해 상록구 30개소, 단원구 30개소의 버스 승강장 등에 총 60개의 온열의자를 설치해 운영했다. 올해는 쉘터형 버스 승강장 설치 현황을 고려해 상록구 33개소, 단원구 40개소 등 모두 73개소에 온열의자를 추가로 설치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시는 올 겨울 버스정류장 133개소에서 온열의자를 운영한다.

온열의자는 기온이 영상 15도 이하로 낮아지면 자동으로 가동돼 의자 온도를 최고 37도까지 올려 버스를 기다리는 시민들에게 따뜻함을 제공한다.

온열의자는 겨울철에 잠시라도 추위를 녹일 수 있고, 장시간 혹한에 노출될 경우 발생할 수 있는 동상, 저체온증 등 한냉질환을 예방할 수 있어 시민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시 관계자는 "한 겨울 추위를 피할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들의 소리에 귀 기울여 온열의자 설치를 계속 확대하고, 철저한 안전관리도 이어가겠다"며 "시민 모두가 안전한 겨울철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안산/김대현기자 kimdh@kyeongin.com

김대현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