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MAMA' 방탄소년단, '올해의 앨범' 등 4개 대상 포함 9관왕 '대기록'

이상은 기자

입력 2019-12-05 02:06:36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120501000303300015131.jpg
4일 일본 아이치현 나고야돔에서 열린 '2019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2019 MAMA)에서 방탄소년단이 수상 소감을 밝히고 있다. /연합뉴스=엠넷 제공

방탄소년단이 '2019 MAMA'에서 4개의 대상을 포함한 총 9개의 트로피를 싹쓸이했다.

방탄소년단은 4일 오후 일본 나고야 돔에서 열린 '2019 MAMA(Mnet Asian Music Awards)'에서 대상인 '올해의 앨범', '월드와이드 아이콘 오브 더 이어', '올해의 노래', '올해의 가수'를 비롯해 '남자 그룹상', 'Qoo10 페이보릿 남자 아티스트', '베스트 뮤직비디오', '베스트 댄스 퍼포먼스 남자 그룹', '월드와이드 팬스 초이스 톱10' 등을 수상하며 9관왕에 올랐다.

'올해의 앨범' 수상 후 방탄소년단 제이홉은 "더 열심히 공부해서 더 좋은 음악 들리도록 노력하겠다. 좋은 메시지, 선한 영항력으로 다가가도록 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지민은 "다음 앨범 준비하고 있는데 여러분이 기대하시는 것보다 훨씬 더 좋은 앨범으로 나타날 수 있을 것 같다. 기대 많이 해달라"고 덧붙여 환호를 자아냈다.

방탄소년단 RM은 '월드와이드 아이콘 오브 더 이어'를 수상한 후 "이 상을 한번 봐라. 바로 여러분들에게 드리는 상"이라며 "아미 여러분들이 바로 이러한 상을 저희에게 주셨다"고 말해 팬들을 열광케 했다.

'올해의 노래' 수상자로 호명된 후 방탄소년단 진은 "많은 분들이 좋은 노래를 만들고 있는데, 그 노래들이 다 인정받고 많이 들어주는 세상이 왔으면 좋겠다. 조금 더 정직한 방법으로 좋은 음악을 만드는 게 어떨까? 모두 다 좋은 음악을 하고 좋은 음악을 듣는 그런 시대가 왔으면 좋겠다"는 소신을 밝히기도 했다.

'올해의 가수' 트로피를 품에 안은 방탄소년단 슈가는 "2019년 정말 치열하게 열심히 살았다. 돌이켜보면 정말 힘들고 세상이 무너질 것 같다가도 시간이 지나가면 웃으면서 다시 생각할 수 있게 되더라. 1년이 지나 더 성장했고 더 강해졌다. 아미 여러분 감사하다"고 말했다.

RM은 "이 시대를 살아가는 여러분께 힘이 될 수 있도록 우리 자리에서 열심히 빛나겠다. 올해 고생 많았고 내년 한 해도 잘 부탁드린다. 부디 건강하고 행복하길 바란다"고 인사했다.

걸그룹 트와이스는 '여자 그룹상', 'Qoo10 페이보릿 여자 아티스트', '베스트 댄스 퍼포먼스 여자 그룹', '드와이드 팬스 초이스 톱10' 등을 수상하며 4관왕에 올랐다.

'월드와이드 팬스 초이스 톱10'은 방탄소년단과 트와이스를 비롯해 갓세븐, 세븐틴,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에이티즈, 몬스타엑스, 블랙핑크, 엑소, 엑스원 등 10팀이 수상했다.

신인상은 투모로우바이투게더와 ITZY(있지)가 차지했다.

엑소 백현과 청하는 각각 남녀 가수상의 주인공이 됐다. 청하는 '베스트 댄스 퍼포먼스 솔로'를 수상하며 2관왕에 올랐다.

가수 태연은 '베스트 보컬 퍼포먼스 솔로'를, 볼빨간 사춘기는 '베스트 보컬 퍼포먼스 그룹'을 수상했다.

'월드 퍼포먼스' 상은 몬스타엑스에게 돌아갔다. '페이보릿 보컬 퍼포먼스'와 '페이보릿 댄스 퍼포먼스' 상은 각각 마마무와 갓세븐이 차지했다.

/이상은기자 lse@kyeongin.com


이상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