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GC인삼공사, 오리온 85-69로 꺾고 5연승… 단독 2위 '점프'

김종찬 기자

발행일 2019-12-09 제18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hs_emb_1920
프로농구 안양 KGC인삼공사가 5연승을 이어가며 단독 2위로 올라섰다.

인삼공사는 8일 고양체육관에서 열린 2019~2020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정규리그 고양 오리온과 원정 경기에서 85-69로 이겼다.

최근 5연승의 인삼공사는 12승 8패를 기록, 전날까지 공동 2위였던 원주 DB(11승 8패)를 3위로 밀어내고 단독 2위가 됐다.

이날 인삼공사는 1쿼터를 11-22로 끌려갔으나 2쿼터 실점을 11점으로 막고 27점을 퍼부어 가볍게 전세를 뒤집었다.

기세가 오른 인삼공사는 3쿼터에서도 오리온을 몰아세우며 경기 한때 20점 차까지 앞선 끝에 16점 차 완승을 끌어냈다. 기승호가 3점슛 5개를 포함해 혼자 27점을 넣었고 문성곤, 변준형, 크리스 맥컬러가 나란히 10점씩 보탰다.

지난 시즌 오리온에 6전 전패를 당한 인삼공사는 이번 시즌에는 3전 전승으로 설욕 중이다. 10개 구단 가운데 유일하게 연승이 없는 오리온은 이승현이 17점으로 분전했지만 전날 창원 LG를 꺾은 기세를 이어가지 못했다.

/김종찬기자 chani@kyeongin.com

김종찬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