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천 야생멧돼지 폐사체서 돼지열병 바이러스…전국 누적 44건

연합뉴스

입력 2019-12-12 17:17:53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환경부 소속 국립환경과학원은 경기 연천군 신서면에서 발견된 야생 멧돼지 폐사체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바이러스가 검출됐다고 12일 밝혔다.

환경부 수색팀은 멧돼지 이동을 막기 위해 ASF 감염 위험 지역에 설치한 2차 울타리 내 농경지에서 전날 폐사체를 발견했다.

이로써 연천에서는 13번째로 야생멧돼지 ASF가 확진됐다. 전국적으로는 44번째다.

정원화 국립환경과학원 생물안전연구팀장은 "이번에 폐사체가 발견된 지역은 ASF 감염 위험성이 큰 곳"이라며 "2차 울타리 안에서 바이러스에 감염된 멧돼지 폐사체가 더 발견될 수 있다"고 밝혔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