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자 '불후의 명곡' 송년 특집 출연…데뷔 60주년 특별무대

이상은 기자

입력 2019-12-28 18:33:14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122801001618000080681.jpg
이미자 '불후의 명곡' 출연 /KBS제공

데뷔 60주년을 맞은 가수 이미자가 '불후의 명곡' 송년 특집을 꾸민다.

28일 방송되는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는 2019 송년특집-이미자 편이 전파를 탙다.

이번 '불후의 명곡'은 평소와 달리 특별한 경연 없이 진행, 오리지널 명곡의 감동 그대로를 전하기 위해 KBS 오케스트라 60인조와 함께해 명곡의 깊이를 더할 예정이다.

올해 데뷔 60주년을 맞이한 이미자는 열아홉 살에 '열아홉 순정'곡으로 데뷔, 60~70년대 가요계에 수많은 히트곡을 탄생시키며 엘레지의 여왕이라는 타이틀을 얻었다.

불후의 명곡 송년특집으로 꾸며진 이번 방송에서는 이미자의 주옥같은 명곡뿐 아니라, 대한민국의 역사와 민족의 애환이 담긴 '전통가요'를 선보이며 60년대를 대표하는 발라드곡으로 현미, 패티 김, 최희준의 노래를 열창한다.

또 이미자 데뷔 60주년을 위해 피아니스트 윤한의 피아노 연주를 시작으로 장혜진, 이세준, 이수영, 소냐, 민우혁 등 후배 가수들이 출연해 헌정 무대를 선보이고 이미자와 후배 가수들의 합동 무대도 펼쳐질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MC를 맡은 신동엽은 이미자에게 "10년 후에도 데뷔 70주년으로 무대에서 노래하는 모습을 보고싶다"고 전하며 팬심을 드러냈다는 후문이다.

한편, '불후의 명곡' 이미자 특집은 28일 오후 6시 5분에 방송된다.

/이상은기자 lse@kyeongin.com


이상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