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의도를 꿈꾸는 사람들]김선교 "지역발전 '3WIN' 전략"

11년 군수 경험 살려 여주·양평 출사표

오경택 기자

발행일 2020-01-21 제4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김선교 출마회견2
김선교(59·한·사진) 예비후보가 20일 양평과 여주에서 잇따라 가진 여주·양평 선거구 총선 출마선언 기자회견을 통해 '지역발전에 밑거름이 되겠다'고 밝혔다.

그는 "지역발전을 위한 '3WIN' 전략은 'WISH(원하다)-WAY (길)-WIND(바람)'이다. 11년간 군수로서 익히고 쌓은 경험과 지혜를 총동원해 주민들이 기대하는 지속 가능한 지역발전을 이뤄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굳은 의지를 피력했다.

이어 "여주·양평을 대한민국에서 가장 살고 싶은 명품도시로 완성 시킬 수 있도록 변함없는 성원과 격려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양평/오경택기자 0719oh@kyeongin.com

오경택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