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당국자 "아프간서 군용기 추락…격추된 징후 아직 없어"

로이터, 당국자 인용 보도…"10명 미만 타고 있었던 듯"

연합뉴스

입력 2020-01-28 09:57:23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미국 당국자는 27일(현지시간) 소형 군용기가 아프가니스탄에서 추락했다고 말했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아프가니스탄 탈레반 반군이 미군 병력을 수송하던 군용기를 아프가니스탄 가즈니주(州)에서 격추했다고 밝힌 가운데 미국도 군용기 추락 사실 자체는 확인한 것이다.

다만 이 당국자는 지금까지 해당 군용기가 적의 활동으로 인해 격추됐을 징후는 없다고 말했다.

또다른 당국자는 해당 군용기에 10명 미만의 인원이 타고 있었을 것으로 추정된다고 전했다.

미 중부사령부 대변인은 성명을 내고 "아프가니스탄에서 미군 항공기 추락 보도에 대해 알고 있다"며 "우리는 현재 상황을 주시하고 있으며, 가능할 때 추가 정보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자비훌라 무자히드 탈레반 대변인은 "미국 점령자들의 군용기가 (아프간 동부) 가즈니주에 추락했다"면서 "모든 탑승자는 사망했다"고 주장했다.

탈레반은 가즈니주의 많은 지역을 통제하고 있으며 비행기 추락 사고 지역은 탈레반이 완전히 장악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