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진 민주당 이천 예비후보 후원회장에 김동연 전 부총리

서인범 기자

입력 2020-02-10 13:21:51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20021001000469700024221.jpg
김용진 더불어민주당 이천 국회의원 예비후보.

문재인 정부 초대 부총리와 차관으로 인연을 맺은 김동연 전 부총리가 김용진(58) 더불어민주당 이천 국회의원 예비후보의 후원회장을 맡았다.

김 전 부총리는 "제가 가장 좋아하는 김용진 예비후보의 모습은 일에서 보여준 뜨거운 열정과 탁월한 능력뿐만 아니라 인간 됨됨이"라면서 "가난한 소시민의 마음을 누구보다 잘 아는 사람으로, 누구보다 평범한 시민의 삶 속에 숨은 갈등을 잘 알고 진심으로 시민과 소통할 수 있는 실력과 인품을 겸비한 따뜻한 후보"라고 평가했다.

이에 김 예비후보는 "자발적이고 투명한 다수의 소액 후원이 깨끗한 선거의 기반이 된다"고 강조하며 "성숙한 정치문화의 발전과 큰 변화를 요구하는 이천 시민의 바람이 후원회로도 이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 예비후보는 지난 2월 7일 이천시 선거관리위원회의 승인을 받아 20일부터 공식적으로 후원회를 설치·운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후원회는 곧바로 블로그를 개설하고 후원금 모금에 나설 예정이다.

이천/서인범기자 sib@kyeongin.com

서인범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