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톡톡]주말부터 수도권 많은 눈… 19일까지 '강추위'

김동필 기자

입력 2020-02-14 17:27:47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20021401000741000037451.jpg
수도권에 많은 눈이 올 것으로 보인다. 월요일부터는 기온도 큰폭으로 떨어지는 데다 바람도 강해져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수도권기상청 제공

주말께 수도권에 많은 눈이 올 것으로 보인다. 월요일부터는 기온도 크게으로 떨어지는 데다 바람도 강해져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수도권기상청은 "15일 밤부터 북서쪽에서 접근하는 비구름의 영향으로 수도권에 비가 시작돼 기온이 영하로 떨어지는 16일 아침에는 눈으로 바뀔 것으로 보인다"고 14일 밝혔다.

기상청에 따르면 눈·비는 16일 오전 중에 대부분 그칠 것으로 보이지만 지역별로 산발적인 눈·비가 예상된다. 일부 내륙지방에는 많은 눈이 쌓여 대설특보가 내려질 가능성도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예상 강수량은 15일 밤부터 16일 오전까지 5㎜ 내외다. 다만 적설량은 미세한 기온변화로 달라질 수 있다.

16일 밤부터 17일 사이엔 대기 아래쪽의 찬 공기가 서해상으로 진출하면서 해기차(대기와 해수의 온도차이)에 의해 눈구름대가 발달한다. 이 눈구름대가 수도권에 영향을 줘 일부 경기 남부지역엔 많은 눈이 예상된다.

눈과 함께 강추위도 찾아온다. 16일부터 찬 공기가 빠르게 남하하면서 19일까지 추위가 지속한다. 17일부터는 기온이 영하권에 머물며 바람까지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 낮아진다. 경기북부지역은 아침 기온이 영하 10도 부근까지 내려가는 곳도 있다.

수도권기상청 관계자는 "비가 눈으로 바뀌고 기온이 급격히 떨어져 도로가 얼어붙어 빙판길이 우려된다"며 "주말 야외활동이나 교통안전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김동필기자 phiil@kyeongin.com

김동필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