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간호사회, 주안역서 '1인 1마스크 쓰기' 캠페인

박경호 기자

발행일 2020-02-21 제17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KakaoTalk_20200214_151929704_02

인천광역시간호사회(회장·장성숙)는 최근 인천 미추홀구 주안역에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1인 1마스크 쓰기' 캠페인을 진행했다고 20일 밝혔다.

인천시간호사회 장성숙 회장은 주안역을 지나는 시민들에게 손 소독제를 이용해 손을 씻는 올바른 방법을 알려주기도 했다.

장성숙 회장은 "간호사가 국민 건강의 평생 동반자라는 인식을 각인하고, 질병의 심각성과 예방수칙을 시민에게 알리기 위해 이번 캠페인을 마련했다"며 "감염병 방지를 위해서는 손 씻기, 기침 예절, 마스크 쓰기 등 기본적인 예방수칙을 잘 지키고 평상시 면역력을 높이기 위한 운동과 식습관이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박경호기자 pkhh@kyeongin.com

박경호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