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대표&점핑클럽, 대원동에 소독제

코로나19 '대유행'… 솔선수범·십시일반 '온정'

최규원 기자

발행일 2020-02-26 제16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대원동 손소독제 기부

음악줄넘기 학원 국가대표&점핑클럽(대표·나용수, 오산시 원동 소재)은 25일 취약계층의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오산시 대원동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손 소독제를 기부했다.

나용수 대표는 "뉴스에서 형편이 어려운 분들이 손 소독제를 구입하지 못해 물티슈로 소독을 하고 있는 것을 봤다"며 "대원동에서는 그런 일이 없었으면 하는 바람에 손 소독제를 기부하게 됐다"고 말했다.

오산/최규원기자 mirzstar@kyeongin.com

최규원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