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의도를 꿈꾸는 사람들]고혜경 "노동자·농민의 정치"

민중당 예비후보, 계양을 출마 회견

공승배 기자

발행일 2020-02-28 제4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20022701001419000071661
민중당 고혜경(52·사진) 인천 계양을 국회의원 예비후보는 27일 인천시교육청 앞에서 출마 기자회견을 진행했다.

고 예비후보는 "여전히 특권과 불공정의 상징과 같은 국회에 '노동자 국회의원'이 필요하다"며 "노동자가 고공에 오르지 않고 농민들이 농작물을 갈아엎지 않고, 고(故) 김용균씨와 같은 청년 노동자들이 목숨을 담보로 일하지 않아도 되는 한국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고 예비후보는 전국학교비정규직노동조합 수석부위원장, 인천지부장 등을 지냈으며, 현재는 인천지부 교육위원장을 맡고 있다.

/공승배기자 ksb@kyeongin.com

공승배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