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 오이도 상가 건물주들, 3개월간 임대료 20% 인하

심재호 기자

입력 2020-02-29 13:26:18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시흥 오이도 상인들이 임대료 인하에 가세하고 나섰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을 돕기 위해 확산되고 있는 임대료 인하 움직임에 동참하고 나선 것이다.

시흥시는 오이도 상권육성구역 내 건물주들이 '착한 임대료' 운동에 동참하기로 했다고 29일 밝혔다.

해당 지역 내 건물주 11명은 앞으로 3개월간 건물 임대료를 20% 인하하기로 했다.

고명자 오이도 상권육성구역 상인회장은 "비록 3개월 동안이지만 임대료를 인하하기로 했다"며 "코로나 사태로 어려움을 겪는 상인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음"이라고 밝혔다.

이에 대해 임병택 시흥시장은 "코로나19 사태로 소비가 위축돼 모두가 어려운 상황에서 자발적으로 상생의 손길을 내밀어 주신 상인 여러분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시흥 /심재호기자 sjh@kyeongin.com

심재호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