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차여성병원, 모체태아의학 최고 권위자 신종철 교수 영입

이번달부터 본격 진료, 모체태아의학 치료에 초석 마련한 선구자
모자보건 분야에 차별화된 의료서비스 제공 약속

김순기 기자

입력 2020-03-04 10:26:16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20030401000214100011271.jpg
분당차여성병원 산부인과 신종철 교수. /분당차여성병원 제공

차의과학대학교 분당차여성병원(원장·이상혁)은 4일 국내 모체태아의학 분야의 최고 권위자로 꼽히는 산부인과 신종철 교수를 영입했다고 밝혔다.

이번달부터 본격 진료를 시작한 신종철 교수는 고위험임신·산전유전진단·선천성질환·태아치료·습관성 유산 등 산부인과 전문의로서 모체태아의학 분야의 명의로 꼽힌다.

신 교수는 가톨릭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같은 학교 대학원에서 석사와 박사를 취득했다. 또 미국 베일러 의과대학 산부인과 산전유전분야, 분자 및 인간 유전학 연구소 등에서 연수과정을 밟았다.

대한모체태아의학 연구회 회장·대한모체태아의학회 회장·한국모자보건학회 회장 및 이사장을 역임했고 지난 2월까지 서울성모병원 선천성질환센터를 이끌며 분만 전 태아의 다양한 질환에 대한 추적 관찰 및 출생 후 치료에 선도적인 역할을 해왔다.

지난 2004년에는 여성의학·건강엑스포 조직위원으로 국내 최초의 여성건강 주제 박람회를 성공적으로 마치며 여성 건강과 정체성을 성장시키는데 중요한 계기를 만들기도 했다. 또한 산모와 태아 관련한 다양한 학회 활동 및 연구에 참여하며 우리나라 모체태아의학 치료 가이드라인을 제시했다.

신 교수는 "여성의학 분야의 세계적인 명성을 가지고 있는 차병원에서 좋은 의료진과 함께 임상뿐 아니라 연구에서도 국내 모자 보건 분야의 새로운 성과를 만들어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성남/김순기기자 ksg2011@kyeongin.com

김순기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