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추홀복지관, 마스크 제작 구슬땀

코로나19 '대유행' 위기극복… 나눌수록 큰힘

박경호 기자

발행일 2020-03-19 제17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미추홀복지관 사진자료

사회복지법인 대한불교조계종사회복지재단이 위탁 운영하는 미추홀종합사회복지관(관장·박종화)은 최근 인천 미추홀구의 취약계층에게 전달할 필터교체용 면 마스크를 제작했다고 18일 밝혔다.

미추홀종합사회복지관은 면 마스크 600장을 만들어 지역 취약계층에 지원할 예정이다. 마스크 제작에는 주안노인문화센터(센터장·황현주)와 미추홀구 자원봉사단체 짬짬이(회장·안인숙)가 참여했다. 짬짬이는 재봉틀을 다룰 줄 아는 지역 주민들이 모인 봉사단체다.

박종화 관장은 "어려움을 함께 나누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자원봉사자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제작한 마스크가 어르신들에게 소중한 희망으로 다가서면 좋겠다"고 말했다.

/박경호기자 pkhh@kyeongin.com

박경호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