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을 만난 음악 '마티네콘서트'

김환기 기자

발행일 2020-03-24 제14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방송인 오상진·김호정 기자 등 토크쇼 변화
6월부터 연말까지 4차례 고양아람누리 개최


2020 아람누리 마티네콘서트 오상진, 김호정의 스윗 클래식
올해부터 새로운 공연·전시 프로그램 브랜드 '아트 시그널 고양(ARTS SIGNAL GO!YANG)'을 선보이는 (재)고양문화재단(이사장·이재준)이 10여 년간 관객들의 사랑을 받은 브랜드 공연 '마티네콘서트'로 신선한 변화의 바람을 일으킨다.

'2020 아람누리 마티네콘서트'는 진지함과 품격 있는 연주는 유지하되 예능적 요소를 결합한 새로운 포맷으로 관객들을 만난다.

지금까지 이뤄졌던 대부분의 마티네콘서트는 평일 낮 시간대에 주부와 학생, 노년층을 대상으로 클래식 무대를 선보였다.

그러나 이번 콘서트는 1인 크리에이터 열풍, 유튜브 및 넷플릭스 등 영상 플랫폼 강세에 따른 문화소비 행태에 맞춰 가장 전통적인 영역 중 하나인 클래식 공연 양식에 재미를 더한 토크쇼 형식으로 꾸며진다.

이번 콘서트에서는 클래식 음악 애호가로 알려진 방송인 오상진(사진) 아나운서가 청중의 입장에서 평소 궁금했던 점들에 대한 화두를 던지고, 김호정 음악전문기자가 음악계에서 오랫동안 몸 담았던 경험을 살려 현장감 넘치는 생생한 답변으로 토크의 흐름을 이끌어 간다.

고양문화재단 정재왈 대표이사는 "평소 클래식이 '어렵다, 지루하다'고 생각해온 청중에게 이 공연이 선입견을 날려 버릴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아울러 트렌드에 민감한 관객들에게는 깨알 같은 재미를 누릴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한편, '2020 아람누리 마티네콘서트'는 오는 6월 25일, 8월 27일, 10월 29일, 12월 10일 등 연중 4차례에 걸쳐 오전 11시에 고양아람누리 아람음악당에서 펼쳐진다. 4월 예정됐던 첫 공연은 코로나19 감염 방지를 위해 12월로 일정이 연기됐다.

고양/김환기기자 khk@kyeongin.com 


김환기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