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 감악산·마장호수 출렁다리 폐쇄 19일까지로 연장

이종태 기자

입력 2020-04-06 13:54:30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파주시는 코로나19의 지역사회 전파를 막기 위한 정부의 강도 높은 사회적 거리두기 연장 방침에 따라 감악산·마장호수 출렁다리 폐쇄를 오는 19일까지로 연장한다고 밝혔다.

6일 시에 따르면 이번 조치는 코로나19의 지속적인 해외유입과 산발적 지역사회 감염으로 인해 정부가 당초 지난 5일까지였던 고강도 사회적 거리 두기를 연장하기로 결정한 데 따른 것이다.

파주시는 감악산·마장호수 출렁다리를 정상적으로 운영하기 위해 위생 물품을 비치하고 방역을 강화하고 있다.

박준태 파주시 관광사업소장은 "코로나19의 확산을 막기 위해 부득이 출렁다리 폐쇄를 연장하게 됐으며 보다 강화된 방역을 지속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파주/이종태기자 dolsaem@kyeongin.com

이종태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