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착한임대인'에게 공영주차장 요금 50% 감면

이윤희 기자

입력 2020-04-26 13:40:23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20042401001198600059931.jpg
광주시가 착한임대인들에게 공영주차장 이용요금 감면에 나서는 가운데 사진은 경안시장 공영주차장 전경. /광주시청 제공

광주시가 임차인과 함께 고통을 분담하고자 하는 '착한임대인'에게 관내 유료 공영주차장의 주차요금을 감면한다.

시는 24일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는 자영업자의 임대료를 낮춰주는 착한임대인에게 관내 유료 공영주차장 주차요금의 50%를 한시적으로 감면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영주차장 주차요금 감면은 '착한임대인 범시민 운동' 활성화를 위한 것으로 감면 대상은 착한임대인으로 결정된 자이다.

착한임대인으로 결정된 사람은 올해 말까지 광주시 유료 공영주차장 5개소(경안동, 경안시장, 역동, 상번천리, 곤지암배수펌프장) 이용 시 주차요금의 50%를 감면 받을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유료 공영주차장 요금감면 지원으로 착한임대인 범시민운동 확산 및 참여가 기대된다"며 "민·관이 함께 노력한다면 코로나19 사태도 조속히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광주/이윤희기자 flyhigh@kyeongin.com

이윤희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