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이상은 못 참아… 황금연휴 '보복소비' 폭발

고정삼 기자

발행일 2020-05-07 제10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신세계百, 작년比 매출 7.5%↑
해외명품·생활장르 소비 급증

4월말∼5월초 최대 6일간 이어진 '황금연휴'기간 그동안 억눌렸던 소비심리가 폭발하는 '보복소비' 현상이 나타났다.

6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황금연휴 기간 동안 롯데백화점과 신세계백화점, 현대백화점은 지난해 동기 대비 매출이 3.2%, 7.5%, 2.6% 신장했다. 특히 명품과 생활 장르를 중심으로 소비가 급증했다.

롯데백화점과 신세계백화점의 경우 해외 명품의 매출이 전년 동기보다 각각 22%, 23.5% 증가했다. 같은 기간 생활가전 매출도 22%, 34% 상승했다.

코로나19 사태로 해외여행을 가지 못하면서 대신 이들 상품을 구매한 사람들이 많았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고정삼기자 kjs5145@kyeongin.com

고정삼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