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 적성에서 소나무재선충병 발생…긴급 방제

이종태 기자

입력 2020-05-22 15:53:13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20052201000951500046681.jpg
파주시 적성에서 소나무재선충병 검염목이 발생해 긴급 방제에 들어갔다/파주시 제공

파주 적성에서 소나무재선충이 발생해 방역 당국이 긴급 방제에 나섰다.

파주시는 적성면 적암리에서 소나무재선충병 감염목이 발생해 긴급 확산 차단 조치에 들어갔다고 22일 밝혔다.

시가 이달 초 소나무재선충병 의심 증상이 있는 잣나무 1본을 경기도 산림환경연구소에 진단 의뢰한 결과 감염목으로 최종 판정됐다.

시는 이에 따라 소나무재선충병 감염 확산을 막기 위해 긴급방제 체제에 돌입했다.

또 주변 지역 추가 발생 여부를 조사하기 위해 헬기를 활용해 정밀예찰에 나섰다.

시는 소나무재선충병 방제 적기에 맞춰 매개충이 활동하는 9월까지 지상연막방제를 하는 데 이어 10∼12월에는 피해고사목 제거와 나무주사 등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파주/이종태기자 dolsaem@kyeongin.com

이종태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