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기흥IC 우회로 2곳 '오늘 개통'… 하행선 동탄·동탄2 우회전 방면

박승용 기자

발행일 2020-05-28 제9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asdgasg.jpg
28일 오후 2시부터 경부고속도로 기흥 IC에 삼성전자 방면으로 향하는 하이패스 임시우회로가 개통된다. 우회로를 이용하면 상습정체구간인 기흥요금소와 원형교차로를 거치지 않아도 통행이 가능하다. 사진은 27일 상습정체 중인 기흥IC 일대 개통을 앞둔 임시우회로. /김금보기자 artomate@kyeongin.com

 

경부고속도로 기흥톨게이트 우회도로가 개통되면서 삼성전자와 동탄2신도시 방면의 교통난이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

용인시는 경부고속도로 기흥IC 하행(부산 방향) 진출로에서 삼성전자(동탄) 방면 임시우회로와 삼성전자에서 동탄2신도시 방면 우회전 차로를 28일 개통한다.

우회도로 개통으로 경부고속도로에서 나온 차량들이 기흥톨게이트를 통과하지 않고 삼성2로(지방도 318호선) 방면으로 빠질 수 있고 삼성전자 쪽에서 동탄2신도시 방향으로 가는 차량도 톨게이트 앞 원형교차로를 지나지 않아도 된다.

임시 우회로는 동탄2신도시 광역교통개선 대책에 따라 시행하는 기흥IC 개량공사가 끝나는 2022년까지 사용될 예정이다.

시는 그동안 롯데프리미엄아울렛·이케아 기흥점 개점과 동탄2신도시 입주 등에 따른 기흥 톨게이트 일대 도로 정체가 극심해 시민들이 큰 불편을 겪어 오면서 지난 3월 기흥IC 일대 상습정체 해소를 위한 임시도로 개설을 위해 화성시, 한국도로공사, LH(한국토지주택공사) 등과 협약을 맺었다.

용인/박승용기자 psy@kyeongin.com


박승용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