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에서 코로나19 49번째 확진자 발생… 도곡리 거주 방글라데시 남성

김종호 기자

입력 2020-05-28 15:45:26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352525235.jpg
/평택시 페이스북 캡처

평택지역에서 28일 코로나19 49번째 확진자가 발생했다.

확진자는 평택시 포승읍 도곡리에 거주하는 20대 방글라데시 남성이다.

그는 지난 27일 입국 후 평택보건소 선별진료소 검사를 받은 결과 이날 최종 확진 판정을 받고 안성의료원으로 이송됐다.

확진자는 입국 후 시에서 제공한 전용 버스를 이용해 평택보건소 선별진료소로 이동했기 때문에 관내 동선은 없을 것으로 판단되고 있다.

평택시와 질병관리본부는 현재 역학조사를 통해 정확한 확진자 동선과 접촉자를 파악하고 있으며, 거주지에 대한 긴급 방역을 실시 중이다.

평택/김종호기자 kikjh@kyeongin.com

김종호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