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계양구, 쿠팡 부천 물류센터 코로나19 확진자 2명 추가

이현준 기자

입력 2020-05-31 12:06:25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20053001001290600064201.jpg
코로나19 확진자가 속출하고 있는 쿠팡 부천물류센터. /연합뉴스DB

인천시는 쿠팡 부천 물류센터 관련 코로나19 확진자가 2명 추가로 확인됐다고 31일 밝혔다.

인천 계양구 주민 A(19)양은 쿠팡 물류센터 근무자인 어머니(45)의 코로나19 확진 판정 이후 받은 1차 검체 검사에선 음성으로 나왔지만, 기침과 코막힘 증상 등을 보여 지난 30일 재검을 진행한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다. A양은 인천시의료원으로 이송돼 치료 중이다.

인천 부평구 주민 B(33)씨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인천시의료원으로 이송됐다.

B씨는 직장 동료인 인천 205번 확진자(26)씨와 지난 27일 다른 테이블에서 저녁 식사를 한 것으로 파악됐다. 205번 확진자는 앞서 쿠팡 부천 물류센터 근무 경험이 있는 159번 확진자(19)가 찾은 PC방에 들른 적이 있다.

이날 현재 인천 누적 확진자는 208명이다. 

/이현준기자 uplhj@kyeongin.com

이현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