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 블로썸파크 직원 코로나19 확진… 연구소 폐쇄

김영래 기자

입력 2020-06-01 15:32:42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3425235.jpg
/CJ제일제당 홈페이지 캡처

CJ제일제당은 1일 수원 광교신도시에 위치한 식품·바이오 통합 연구·개발(R&D) 연구소 CJ블로썸파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와 연구소 3개 동을 폐쇄했다고 밝혔다.

이 직원은 지난 주말 고열 증세를 보여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이날 오전 양성 판정을 받아 출근하지 않고 회사에 확진 사실을 알려왔다고 CJ제일제당은 설명했다.

이후 CJ제일제당은 연구소의 모든 임직원에 대해 귀가 조치를 했고, 밀접 접촉자들은 코로나19 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CJ제일제당은 일단 오는 3일까지 모든 임직원을 대상으로 재택근무를 하도록 했으며, 방역 당국과 협의하여 출근 시점을 결정할 방침이다.

/김영래기자 yrk@kyeongin.com

김영래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