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올시즌 선발 영입 외국인 투수 닉 킹엄 방출… KBO에 공시

임승재 기자

발행일 2020-07-03 제11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emblem_03
프로야구 인천 SK 와이번스가 올 시즌 1선발로 영입한 외국인 투수 닉 킹엄을 방출했다.

SK구단은 2일 킹엄의 팔꿈치 통증 상태가 호전될 기미가 보이지 않아 한국야구위원회(KBO)에 킹엄의 웨이버 공시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코로나19 여파로 해외 현지 스카우터 파견이 어려운 상황이라서 다양한 경로를 통해 대체 외국인 선수 영입을 신속하게 마무리하겠다고 덧붙였다.

킹엄은 지난 5월 12일 LG 트윈스와 경기에서 팔꿈치 통증을 호소한 뒤 장기간 재활의 시간을 가졌으나 결국 짐을 싸게 됐다. 그는 올 시즌 2경기에 나서 2패 평균자책점 6.75로 부진했다.

/임승재기자 isj@kyeongin.com

임승재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