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계양산서 백골 시신 발견···경찰 수사 착수

공승배 기자

입력 2020-07-10 17:38:28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인천 계양산에서 백골 시신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0일 인천계양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3시 54분께 계양구 방축동 계양산에서 백골 상태의 시신이 발견됐다. 약초를 캐기 위해 계양산을 찾은 한 노인이 등산로에서 10여m 떨어진 지점에서 시신을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이날 발견된 시신은 머리와 몸통 부분으로, 상당 부분 백골화가 진행된 상태였다.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시신에 대한 부검을 의뢰할 예정이다. 경찰 관계자는 "시신이 발견된 지점 일대에서 유류품과 추가 시신 등이 있는지 수색하고 있다"며 "현재로선 시신의 성별, 나이, 사망 원인 등을 추정하기 어려운 상황으로, 신원 확인에 주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공승배기자 ksb@kyeongin.com

공승배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