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점골에 역전골 '택배 크로스'… 손흥민, EPL 아시아선수 최초 '10-10 클럽'

신창윤 기자

발행일 2020-07-14 제15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20071301000597500028461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이 13일 오전(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시즌 프리미어리그 35라운드 아스널과의 홈 경기에서 전반 19분 동점골을 넣은 뒤 환호하고 있다. /AP=연합뉴스

손흥민(28·토트넘 홋스퍼)이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에서 아시아인 최초로 단일 시즌 '10골-10도움'의 금자탑을 쌓았다.

손흥민은 13일 오전(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시즌 프리미어리그 35라운드 아스널과의 홈 경기에서 1골 1도움을 올리며 팀의 2-1 역전승을 견인했다.

이로써 손흥민은 프리미어리그 데뷔 이후 처음으로 '10-10 클럽'에 가입했다. 아시아 선수로는 역대 처음이다.

손흥민은 프리미어리그 이적 이후 두 번째 시즌인 2016~2017시즌 14골을 시작으로 2017~2018, 2018~2019시즌 12골에 이어 올 시즌까지 네 시즌 연속 두 자릿수 골을 기록할 만큼 해결사 역할을 해왔다.

하지만 도움이 부족해 '10-10 클럽'을 달성하지는 못했다. 단일 시즌에 '10골-10도움'을 기록한 공격수는 한 손에 꼽을 정도로 손흥민의 성과는 놀라운 것이다.

올 시즌 프리미어리그에선 손흥민에 앞서 맨체스터 시티의 케빈 더브라위너(11골 18도움)만이 '10-10 클럽'에 가입했고, 유럽 프로축구 5대 리그(잉글랜드, 스페인, 독일, 이탈리아, 프랑스)를 통틀어서도 7번째로 '10-10 클럽'에 이름을 올린 선수가 됐다. → 그래픽 참조

한편 1골 1도움 맹활약을 펼친 손흥민은 이날 경기 최우수선수인 '맨 오브 더 매치'에 뽑혔다. 영국 스카이스포츠와 BBC는 '맨 오브 더 매치'로 나란히 손흥민을 선정했다. 또 EPL 사무국은 온라인 팬 투표로 선정하는 '킹 오브 더 매치'에 60.2%의 몰표를 얻은 손흥민을 뽑았다.

/신창윤기자 shincy21@kyeongin.com

신창윤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